상단여백
HOME PEOPLE 동정
제38대 의협 회장에 추무진 후보 당선 2015년 4월 30일까지 10개월여 잔여 임기 수행

대한의사협회 제38대 회장에 추무진 후보(메디서울이비인후과의원 원장)가 당선됐다.
 
의협 중앙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김완섭)는 18일 의협 회관 3층 회의실에서 치러진 제38대 의협 회장 보궐선거에서 기호 2번 추무진 후보가 유효표  10,449명 중 48.9%인  5,106표를 얻어 회장에 당선됐다고 발표했다.
 
이번 선거에서 박종훈 후보는 3,653표(34.96%)로 2위에 머물렀고, 3위는 유태욱 후보(1,577표 ? 15.1%) 순으로 최종 집계되었으며, 총 3만6083명의 유권자 중 10,449명이 투표에 참여해 투표율 28.96%를 기록했다.

이번 의협 선거는 회장결원에 따른 보궐선거로 온라인투표 또는 우편투표의 직선제 방식으로 진행되었으며, 우편투표는 6월 2일(월)부터 18일(수) 18시까지, 온라인투표는 17일(화) 18시부터 18일(수) 18시까지 진행되었으며, 유효표 중 우편투표 참여자는 5,939  명이며, 온라인 투표 참여자는 4,510명이었다. 

추무진 당선인은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대한의사협회 정책이사, 용인시의사회 회장, 경기도의사회 대의원회 부의장, 순천향대학교 및 충북대학교 의과대학 교수를 역임했고, 현재 메디서울이비인후과의원 원장을 맡고 있다.

추 당선인은 의협 내부의 갈등을 해소하여 의료계 대화합의 기틀을 다지는 계기를 만들고, 오랫동안 지속되어 온 불합리한 건강보험 저수가 체계를 개선하여 환자건강을 위한 진료권과 전문성을 제대로 인정받는 의사로 살 수 있는 의료환경을 만드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추 당선인은 18일 의협 중앙선관위로부터 당선증을 전달받고, 2015년 4월 30일까지 10개월여 기간동안 의협회장직을 수행하게 된다. 

이엠디  emd@emddaily.com

<저작권자 © 엠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엠디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