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LIFE 신간
[신간] 의학의 창에서 바라본 세상의료 현장에서 얻은 생각과 감상의 기록

정준기 서울대병원 핵의학과 교수가 4번째 수필집 ‘의학의 창에서 바라본 세상’을 5월 1일 발간했다.

서울대병원 의학역사문화원장을 역임했던 정 교수는 지난 10년간 의학자이자 수필가로서 삶의 다양한 모습을 독특한 시각으로 바라보고, 따뜻하게 감싸 안는 글을 써왔다.

지난 3권의 수필집은 개인의 과거사를 기술한 자서전적인 내용이 대부분이었지만 이번 책에는 주로 의료현장에서 얻은 생각이나 감상을 기술했다. 수필가로서 개인사로부터 홀로서기를 시도한 셈이다. 

추천사에서 이명철 한국과학기술한림원장은 “이 책은 저자가 지적한대로 ‘나이가 들면서 늙어가는 것이 아니라 무르익어간다’ 는 개념을 보여주고 느끼게 하는 걸작품” 이라고 말했다.

이 책은 의학의 현장에서, 의학과 예술 그리고 인문학, 생활 속에서, 의학의 뒷뜰에서 로 나눠 의학자의 입장에서 본 세상사를 새롭게 이야기 한다.
 
책 내용의 일부는 의사신문에 고정 칼럼으로 실렸으며 서울대병원 e함춘시계탑(전자사보)에도 정기적으로 소개되고 있다.
 
의학의 창에서 바라본 세상
정준기 지금 / 꿈꿀자유 서울의학서적 / 229쪽 / 1만 3500원.
 

emddaily  emd1@mdjournal.net

<저작권자 © 엠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emddaily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