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EOPLE 동정
한일병원 이기일 과장, '심미안학술상' 우수상 수상
한일병원 이비인후과 이기일 과장

한일병원(병원장 박현수) 이비인후과 이기일 과장이 최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8년 대한이비인후과의사회 학술대회 및 정기총회’에서 본상인 ‘심미안학술상' 우수상을 수상했다.

심미안학술상은 매년 대한이비인후과의사회 학술대회에서 자유연제를 발표한 연구자 중 우수한 의사를 선정하여 시상하는 영예로운 상으로 이기일 과장은 ‘비출혈 환자에서 Rapidrhino®(래피드라이노) 패킹의 장점’를 통해 뛰어난 평가를 받아 수상자로 선정되었다.

이기일 과장은 이번 발표에서 비출혈(코피)은 비교적 흔하며 자연적으로 지혈되는 경우가 많지만 상태가 심해 호전이 어렵거나 수혈이 필요한 응급환자에게 효과적인 지혈을 할 수 있는 방법을 분석하였다. 그 결과 Rapidrhino® 패킹은 응급한 지혈술이 필요할 때 안전하고 신속하게 지혈을 시행할 수 있으며, 환자의 불편감을 최소화 할 수 있는 연구결과를 인정받았다.

한편 이기일 과장은 2014년 종합병원 최초로 ‘풍선카테터 부비동 확장술’을 성공한바 있으며, 미국의 저명한 Dr.Howard Levine 박사를 초청하여 풍선카테터 부비동 확장술에 관한 국제 심포지엄을 개최한 바 있다. 또한 호산구성 부비동염에서 흡연이 미치는 영향에 관한 논문이 SCI 저널에 게재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이경호 기자  emd@mdjournal.net

<저작권자 © 엠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