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HEALTH 행정&정책
보건산업진흥원, 제약 해외진출 위한 '법인 설립‧GMP’ 지원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이영찬)은 제약기업의 전략적 해외시장 진출 본격화를 위해「제약산업 글로벌 현지화 강화지원」사업에 참여할 기업을 4월 27일(금)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제약산업 글로벌 현지화 강화 지원 사업은 한국의약품 수출국 다변화를 위해 전략적인 지원을 하고자 ‘17년도부터 시작된 사업으로 신흥국 및 수출전략국 시장 진출시 수입·유통 등 현지 법인 설립지원, 의약품 수출품목 생산기반 선진화 지원 등 해외 현지화를 지원한다.

- (한국의약품 수입·유통 등 현지 법인 설립 지원) 신흥국 등 수출전략국에 진출하고자 하는 한 제약기업이 현지 허가·등록·마케팅 등 관련 파트너사와 컨소시움 구성하여 한국 의약품 수입․유통 등 현지 법인 설립하는 경우, 설립 비용을 최대 2억 원까지 지원한다.

- (의약품 수출품목 생산기반 선진화 지원) 제약기업의 해외 시장 진출의 필수요건인 cGMP, EU-GMP 인증 및 모의실사, 수출 목적 생산시설 고도화를 위한 컨설팅 소요비용을 최대 5천만원까지 지원한다.

- (국제 조달 시장 진출을 위한 사전적격심사(WHO PQ) 인증 획득 지원) 국제기구 의약품 분야 특화 조달 정보 및 인증 획득을 위한 관련 서류 작성 및 기술·행정적 컨설팅 등 WHO PQ 획득을 위한 소요비용을 최대 5천만원까지 지원한다.

지원하는 제약기업은 정부지원금액의 100% 이상 매칭이 필수이며, 혁신형 제약기업 인증기업 및 벤처·중소기업의 참여시 우대한다.

본 사업을 통해 현지법인 설립이 여건상 쉽지 않은 중소규모 제약기업들의 신흥국 등 수출전략국의 의약품 수출 확대 가능하게하고 WHO PQ 획득 지원 통한 국제기구 조달시장 등 해외시장 진출을 확대 및 한국의약품 생산기반 선진화 지원체계 구축을 통한 의약품 품질경쟁력이 확보되기를 기대한다.

제약산업 글로벌 현지화 강화 사업에 참여하기를 희망하는 기업은 진흥원 홈페이지 ‘알림마당>사업공고’의 공고문을 통해 보다 자세한 내용을 확인하면 된다.

노은영 기자  emd@mdjournal.net

<저작권자 © 엠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