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MDPEOPLE 동정
서울성모병원 윤승규 암병원장, 대한간암학회 회장 선출기초 및 임상 융합 연구 활성화와 젊은 연구자들 육성할 것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윤승규 암병원장(소화기내과 교수)이 지난 17일 개최된 2018 대한간암학회 정기 총회에서 대한간암학회 회장으로 선출됐다. 
임기는 2018년 7월부터 2019년 6월까지 1년간이다. 윤승규 교수는 “간암은 예후가 불량한 난치성 암에 속하지만 조기에 잘 치료를 받으면 완치를 할 수 있고, 진행된 간암에서도 다양한 방법으로 생존율을 높일 수 있는 종양이라 생각한다.”면서, 특히 간암을 일으키는 원인인자(B형 간염, C형 간염, 알코올 등)가 명확하므로 이런 인자를 가진 환자들은 꾸준히 병원에 다니면서 관리를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간암은 국내 10대암 중 1인당 의료비가 가장 많이 소요되는 종양이므로 조기에 발견하여 치료 받을수록 개인적으로나 국가적으로 경제적인 측면에서 큰 도움이 된다고 강조했다.
앞으로 회장을 역임하는 동안 간암에 대한 기초 및 임상을 융합하는 연구를 더욱 활성화 시키고 젊은 연구자들을 육성하고자 노력할 계획이며, 간암에 대한 올바른 지식을 국민들에게 홍보하여 건강한 삶을 지켜갈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싶다고 전했다.

신영인 기자  emd@mdjournal.net

<저작권자 © 엠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영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