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MDPEOPLE 동정
강동 경희대병원 이한나 교수, 북미영상의학회 학술상 수상 영예Education exhibit 분야 1등상인 ‘Magna Cum Laude’ 수상

[엠디저널] 이한나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영상의학과 교수가 지난 11월 25일부터 30일까지 미국 시카고 맥코믹 플레이스에서 개최된 제104회 북미영상의학회(Radiological Society of North America, RSNA)에서 연구 성과를 인정받아 Education exhibit의 1등상인 ‘Magna Cum Laude’를 수상했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이한나 교수

이한나 교수는 ‘객혈 A부터 Z’라는 주제로한 연구를 통해서 “객혈로 내원했지만 객혈의 원인을 못 찾는 환자의 경우 6% 정도에서 3년 안에 폐암이 진단된다고 알려져 있다”면서 “객혈로 인한 혈종, 폐출혈에 의해 CT에서 객혈의 원인을 적절하게 평가하기 어려운 경우에는 환자의 폐암 위험도에 따라 적절한 추적검사 CT를 통해 원인이 될 수 있는 종양성 병변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북미영상의학회(RSNA)는 136개국 54000명 이상의 회원을 보유하고 있는 영상의학 분야에서 가장 권위 있는 학회다. 올해는 1,902개의 educatication exhibit 중에서 수상작을 선정하여 수여했다.

강지명 기자  emd@mdjournal.net

<저작권자 © 엠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지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