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HEALTH 기관&단체
대한사회복지회, 롯데·늘푸른의료재단과 영유아 지원 협약 체결


대한사회복지회가 롯데, 늘푸른의료재단과 영유아 발달상태진단 및 치료 지원 협약을 맺었다고 2일 밝혔다.

대한사회복지회는 2일 윤점식 대한사회복지회 회장과 오성엽 롯데지주 커뮤니케이션실장, 박진노 늘푸른의료재단 보바스기념병원 원장, 권순용 보바스어린이의원 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을 통해 롯데는 2억원을 후원하고 대한사회복지회와 늘푸른의료재단 보바스어린이의원은 요보호 영유아 발달상태진단과 치료를 지원할 계획이다. 시설아동, 위탁가정 영유아들에게는 방문 서비스를 제공한다.

윤점식 대한사회복지회 회장은 “요보호 상황에 처한 아이들은 의료적 문제를 가지고 있는 경우가 많은데 롯데의 후원으로 더 많은 아이들에게 발달검사와 치료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원활한 서비스 제공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오성엽 롯데지주 커뮤니케이션실장은 “앞으로 아이들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성장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대한사회복지회는 1954년 전쟁고아의 복지를 위해 설립된 이래 도움이 필요한 아동, 장애인, 한부모가족, 노인의 복지향상에 힘쓰고 있다.

 

노은영 기자  emd@mdjournal.net

<저작권자 © 엠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