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LIFE 건축/인테리어
현대건축의 미는 구조를 통하여 표현된다
  • 이상권((주)라움 대표이사)
  • 승인 2019.07.10 10:32
  • 댓글 0

[엠디저널]건축의 역사를 돌이켜보면 그 이면에는 건축의 기능(Function)과 형태(Form)그리고 구조(Structure)라는 세가지의 큰 명제가 시대와 건축물에 따라 반전을 거듭하며 이어져 왔음을 알 수 있다. 또한 많은 경우에 있어서 현대건축의 미는 구조를 통하여 발견되며 표현되고 있다. 주어진 기능과 형태에 과부족 없이 적절히 해결된 구조의 솔직한 노출은 디자인의 새로운 가능성을 보여주는 것이기도 하다.

오늘날 백수십층에 이르는 고층건물과 때로는 span이 200m가 넘는 구조이면서도 지붕이 이어진 스타디움은 과거와는 비교하기 어려울 만큼 더욱 복잡하고 견고한 구조물을 필요로 하게 되었다. 건축에서 구조?재료?시공 등의 여러 분야가 주로 구조체의 형성에 관한 것이라면 계획은 이를 수단으로 생활공간을 어떻게 만드느냐에 관한 것이라고 말할 수 있다. 물론 여기서 공간이란 건축의 내부공간에 한한 것이 아니며 외부공간 또는 여러 건축물에 의하여 만들어지는 외부환경, 건축군의 배치문제를 포함한 광의적 의미를 지칭한다.

공간과 구조체는 항상 동시에 고려되어야 한다

구조체는 공간을 구성하기 위한 수단이 되며 동시에 공간의 목적이 되어 있다고 할 수 있다. 따라서 설계와 건축과정 속에서 구조체의 구성단계를 보면 인간의 생활을 위한 영역이 설정되며 이것을 가능하게 하는 구조체가 만들어짐으로써 생활공간이 한정되어 진다. 공간과 구조체는 항상 동시에 고려되어야 하는 것으로 생각해야 하며 동시에 이를 통하여 건축의 본질인 공간과 구조의 유기적인 통일을 기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내구적인 공법으로 인정되어 시장에 적용되어지는 공법들은 유지보수 및 관리를 전제로 공법의 사용 가능한 수명은 통상 100년 이상으로 본다. 그러나 각종 마감재와 매입된 난방, 급·배수 설비의 노후에 따른 보수비 대 신축비의 경제성과 사용자의 이용 편리성, 디자인 트랜드 등의 변화로 인해 주택의 사회적 수명은 다시 줄어 통상 30~50년으로 보고 있다. 이제는 보다 선진화된 설계기술과 공법으로 미래지향적인 친환경 건축이 되어야 한다.

건축물의 특성에 따라

구조의 구성방식을 적용한다. 건축의 구조는 구성 양식에 따라 가구식 구조·조적식 구조·일체식 구조로 구분된다. 이러한 구조의 형식이란 대부분 여러 가지 형식이 복합적으로 쓰이는 경우가 많으며 구축하여야 할 공간의 성격에 따라서 보다 다양한 응용구조형식을 취할 수 있게 된다.

가구식 구조

목재, 철재 등 비교적 가늘고 긴 부재를 결합하여 구조를 형성하여 구축한 것으로서 목구조, 철골조, 경량 철골조(스틸하우스), 철골.철근콘크리트구조 등이 이에 속한다.

복잡한 형태의 표현에 유리하며 경제적이다. 각 부재의 짜임새, 접합부의 튼튼하기에 따라 강도가 좌우된다.

조적식 구조

벽돌, 석재, 시멘트 블록 등의 조적재료로 구조를 형성하는 방법으로 유럽에서 많이 사용된 공법으로 아치나 돔을 형성하면서 의장적으로 뛰어난 건축물이 많이 있다. 이 구조는 단위재료 개개의 강도와 교착재의 강도가 전체강도를 좌우하므로 철사, 철망 등을 써서 보강하게 되면 더욱 튼튼해 진다. 조적식 구조는 지진과 같은 수평 외력에 약해 내진성능이 필요한 지역에서는 적합하지 않다.

일체식 구조

기초에서 최상층에 이르기까지 주요 구조부가 일체로 시공되는 구조를 말한다. 인장력에 강한 철근과 압축력에 강한 콘크리트는 팽창계수 또한 유사하여 하나의 일체화 된 구조를 이룰 때 우수한 구조 성능을 발현하게 된다. 이러한 재료적 특징을 이용한 구조법이 철근콘크리트조, 철골콘크리트조이다. 일체식 구조는 구조 강성이 크고 내구성, 내화성, 내진성, 차음성능이 좋으며 각종 중, 소규모 건물, 아파트, 빌라, 단독주택 등에 매우 보편화되어 가장 많이 적용되는 공법이다.

건축물의 구조란 건축물에 작용하는 외력에 저항하여 건축물을 유지하고 지지하는 것을 의미한다. 구조는 사람의 신체를 지탱하는 뼈대와 같은 역할을 한다. 따라서 건물의 하중을 버티면서 안전하고 쾌적한 공간을 조성하는데 있어 건축구조는 현대건축의 중요한 요소로 작용한다. 또한 건물의 구조와 공법은 예산을 좌우하고 공간의 분위기를 결정하기도 한다.

건물의 특성에 맞는 구조와 공법은 어떻게 찿을 수 있을까? 건축을 계획할 때 구조와 공법을 선택하는 순간 많은 어려움을 겪는다. 목조의 자연스러운 감성이나 콘크리트의 세련된 질감 등 저마다 다른 구조와 공법은 다채로운 공간감을 자아낸다.

모든 구조와 공법에는 장점과 단점을 동시에 가지고 있기에 구조를 잘 이해하고 구조적, 기능적 보완이 되도록 하여야 한다. 건축물의 특성에 따라 조형미 및 외장재료 시공법에 따른 디자인의 표현에 적합한 구조를 선택하여 튼튼하고 편안한 건축을 완성 할 수 있다. 

이상권((주)라움 대표이사)  raum21@hanmail.net

<저작권자 © 엠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권((주)라움 대표이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