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HEALTH 병원&의원
건국대병원, 의료영상 품질관리 모범수련병원 지정

건국대병원이 대한영상의학회에서 주관한 의료영상 품질관리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아 모범수련병원으로 지정됐다.

컴퓨터 단층촬영(Computed Tomography, CT)와 자기공명영상장치(Magnetic Resonance Imaging, MRI), 유방영상 촬영 등에 있어 특수의료장비의 품질과 촬영의 전문성을 인정받은 것이다. 인증 유효기간은 2020년 1월부터 3년이다.

건국대병원은 이번 평가에서 적합한 특수의료장비, 품질관리 교육을 받은 영상의학과 전문의, 환자의 대기실과 회복실 등 필요한 공간의 확보, 검사실 내 응급상황에 대비한 키트와 감염관리에 필요한 도구 배치, 검사의 목적과 과정 등이 담긴 설명서와 영상 검사 종류에 따른 판독소견서 등 평가 대상 병원의 필수 요건을 모두 갖췄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 인력에 있어 유방검사와 CT, MRI 등 3가지 특수의료장비를 관리하는 전문의가 한국의료영상품질관리원의 검사위원 활동이 있는지, 대한영상의학회 품질관리위원회가 인증한 교육을 방사선사가 이수했는지를 비롯해, 체계적인 의료영상의 품질관리 시스템과 방사선 안전관리, 또 품질관리 관련한 교육활동 등 권장 항목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

건국대병원 영상의학과 김영준 교수는“정확한 영상진단을 위해서는 의료영상품질관리가 중요하다"며 "건국대병원은 보다 정확한 영상 자료를 위해 의료장비관리는 물론, 의료진의 전문성을 키우는 데 더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진혜인 기자  emd@mdjournal.net

<저작권자 © 엠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혜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