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HEALTH 건강정보
연령별 치과질환의 9년간 추이 변화치과의료정책연구원, ‘2010~2018년’ 9년간 치과질환 변화 이슈리포트 발표

대한치과의사협회 치과의료정책연구원(원장 민경호, 이하 정책연구원)은 제13호 ‘최근 9년간 치과질환 변화:2010~2018’제하의 이슈리포트를 발표하였다.

최근 9년간 주요 치과질환의 생애주기별 추이, 2010-2018

 

이번 13호 이슈리포트는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보건의료빅데이터개방시스템의 질병소분류 통계를 활용하여 2010년부터 9년간 주요 치과질환의 연령별 추이를 분석하였다. 질병의 추이를 살펴봄으로써 앞으로 구강관련 정책수립 시 우선순위를 제안하였다.

이슈리포트에 따르면, 치아우식증은 10세 미만에서 꾸준히 증가하였고, 치주질환은 20~50대 청·장년층에서 증가하였다. 치수 및 근단주위조직의 질환은 전반적으로 다소 감소하였으며, 치아 및 지지구조의 기타장애는 노년층에서 증가하는 추세를 보였다. 아동 대상으로는 치아우식증 예방을 위해, 청·장년층에게는 치주질환 예방과 관련하여 그리고 노년층에게 치아손실 등을 예방하기 위한 정책에 우선순위를 둘 필요가 있을 것으로 제안하였다.

민경호 정책 연구원장은 “지난 9년간 치과계에는 많은 변화가 있었다. 치과질환 추이를 살펴보면 그 변화를 살펴볼 수 있다. 건강보험정책 등이 변화했을 때 질병 추이도 크게 변화한다. 각 질병의 유병률이 변화한 것인지 정책에 의한 효과인지 주의하여 살펴보아야 할 것이다”고 주의하였다.

김철수 협회장은 “그동안 정부와 치과계의 노력으로 다양한 구강건강과 관련된 정책이 시행되었다. 치협은 국민의 구강건강을 책임지는 치과의사 전문단체로써, 모든 국민의 건강한 치아를 가지고 건강한 삶을 유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하였다.

신영인 기자  emd@mdjournal.net

<저작권자 © 엠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영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