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HEALTH 제약
당뇨병 극복을 위해 기업들이 함께 나선다

[1L]대한당뇨병학회가 최근 발표한 `2012 한국인 당뇨병 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당뇨병 유병률이 2001년 8.6%에서 2010년 10.1%로 증가했다. 이러한 추세로 보면 2020년에는 당뇨병 환자 수가 424만 명, 2050년에는 591만 명에 이를 것이라 전망했다.
당뇨병은 병 자체보다 합병증이 더 큰 문제가 된다. 당뇨합병증은 40대 한국인 사망원인 8위를 차지할 정도로 심각하다. 말초동맥에 영향을 줘 발가락 주위 혈액순환을 방해해 족부 궤양이나 궤사가 발생하기도 하고 눈 속에 망막혈관에 문제가 발생하면 시력이 떨어지는 망막병증이 발생하기도 한다. 또한, 콩팥에 영향을 줘 신장의 기능을 회복할 수 없게 만들기도 한다.
매년 11월 14일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정한 ‘세계 당뇨병의 날’이다. 제약업계에서는 매년 이날을 맞아 당뇨병의 예방과 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

▶ 한독약품, 당뇨병 환자의 건강한 발 관리를 위해 당뇨병 환자 전용 특수 신발 선물
한독약품은 매년 11월 14일 세계 당뇨병의 날을 맞아 ‘당뇨병 극복을 위한 당찬 발걸음(이하 당당발걸음)’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당당발걸음’은 당뇨합병증으로 발 절단의 위험에 처하기 쉬운 당뇨병 환자들에게 발 건강관리의 필요성을 알리는 행사다. 걷기 운동으로 혈당 조절을 할 수 있도록 40명의 당뇨병 환자에게 발 보호 기능이 있는 ‘당뇨병 환자 전용 특수 신발’을 선물한다.
당뇨병 환자는 신경손상으로 발의 감각이 둔해져 다치기 쉽고 상처를 잘 인지하지 못해 심각한 수준으로 악화되는 경우가 많다. 특히 당뇨병의 가장 흔한 합병증인 족부 궤양이 심해질 경우, 발을 절단할 위험까지 있어 철저한 발 관리와 정기적인 검진으로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에 한독약품은 당뇨병 치료제를 통한 질병 치료뿐만 아니라 환자들 스스로 발을 보호하고 꾸준한 걷기 운동을 통해 스스로 혈당을 조절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당당발걸음’은 당뇨환자 본인이나 가족, 이웃 등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당뇨합병증으로 발에 불편함이 있거나 걷기 운동으로 혈당 조절을 해야 하는 사연을 응모하면 된다. 11월 18일까지 혈당측정기 ‘바로잰’ 홈페이지(www.handokbarozen.co.kr)에서 진행된다.

▶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 당뇨도 환경도 함께 생각하는 ‘그린스타 캠페인’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는 대한당뇨병학회와 함께 ‘그린스타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그린스타 캠페인은 전국 의료기관에 인슐린 펜 전용 수거함을 설치하고 다 쓴 인슐린 펜을 모아 당뇨병 극복의 희망메시지를 담은 재활용 예술작품으로 재탄생 시키는 프로그램이다. 당뇨병 치료제로써 인슐린 치료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다 쓴 인슐린 펜의 올바른 분리수거 방법을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 캠페인에 참여한 환자들에게는 올바른 인슐린 치료에 대한 정보 및 인슐린 펜 사용법에 대한 교육자료와 교육용 인슐린 펜 주사바늘이 전달됐다. 
지난 4월부터 진행된 올해 그린스타 캠페인에서는 작년 대비 2배 가까이 늘어난 2만9786개의 폐 인슐린 펜이 수거됐으며, 수거된 펜은 재활용 작가 연정태 씨가 기획한 ‘희망의 터널’로 재탄생 된다.

▶ 노보 노디스크, 당뇨병 희망 나무에 희망 메시지를 다는 ‘푸른빛 캠페인’
대한당뇨병학회와 한국 노보 노디스크제약㈜은 11월 11일부터 18일까지 1주간 전국에 있는 병원 로비에 당뇨병 희망 나무를 설치하고 희망 메시지를 다는 ‘푸른빛 캠페인’을 실시한다. 푸른빛 캠페인은 당뇨병 환자를 대상으로 질병의 심각성을 알리고, 적극적인 관리로 당뇨병을 극복할 수 있다는 메시지 전달하며 의료진에게 당뇨병 환자 관리에 도움을 주는 것을 목적으로 기획됐다.

금번 푸른빛 캠페인에 참여하는 병의원은 총 125개로 전국의 주요 병원이 모두 참여하며, 해당 병원에 당뇨병 희망 나무를 설치해 병원의 의료진 및 환자들이 희망메시지를 작성해 배너에 걸고, 행사 참여자에게 준비된 기념품과 당뇨병 교육자료를 제공한다.

emddaily  emddaily@emddaily.com

<저작권자 © 엠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emddaily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