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HEALTH 제약
동구바이오제약, 미래성장산업 투자 본격화동물 질환 진단시약 대표 바이오벤처 ㈜바이오노트 투자 진행

동구바이오제약은 동물용 진단시약 개발업체로 주목 받고 있는 ㈜바이오노트에 30억원 투자를 진행했다고 15일 밝혔다. 동구바이오제약은 신한금융투자와 한국투자증권 등이 참여하여 ㈜바이오노트에 178억원 규모의 투자를 진행하게 되는 브릭-오비트 신기술사업투자 조합 설립에 출자함으로써 미래성장산업 발굴에 적극적인 횡보를 보이고 있다.

㈜바이오노트는 2003년 설립된 동물용 진단시약 개발업체로 각종 면역 분석, 백신 개발과 함께 반려동물 및 산업동물(가금류, 돼지, 소 등)용 질환 진단 시약/키트를 개발, 생산하는 전문업체이다. 독보적 기술력을 바탕으로 국내는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바이오노트는 동물 진단시약에서 동물 질환 토털솔루션 제공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하고 있으며, 안정적 재무구조와 급격한 성장세를 바탕으로 IPO도 준비하고 있다.

최근 5년간 국내 동물의약품 시장규모는 7,745억원에서 1조 1,273억원으로 50% 급증하였으며 전 세계 동물의약품 시장은 연평균 5% 이상 성장해2024년에는 55조원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에 국내에서도 큰 문제를 야기하고 있는 치사율 100%의 ASF(아프리카돼지열병), 지속적으로 발생중인 AI(조류인플루엔자), 구제역, 결핵 등의 산업동물 진단 시장은 소득수준과 삶의 질 향상에 따라 앞으로도 지속적인 성장세가 예상된다. 인체용과 달리 특정 제품에 매출이 몰리지 않는 동물용 의약품의 특성으로 제대로 된 바이오벤처의 제품은 세계시장을 선도하는 블록버스트급으로 성장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동구바이오제약은 바이오벤처인 디앤디파마텍에 대한 성공적인 투자로 시장의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미래성장산업 발굴의 일환으로 잠재력이 풍부하고 성공 가능성이 높은 바이오벤처에 투자함으로써 직접 투자에 대한 리스크를 축소하고 오픈콜라보레이션을 구축하여 투자성과에 따른 자본수익에 더하여 공동 R&D, 제품개발, 사업제휴 등 다양한 가능성을 열어놓고 미래먹거리를 준비하고 있다.

신영인 기자  emd@mdjournal.net

<저작권자 © 엠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영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