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HEALTH 기관&단체
한국원자력의학원, 대한조혈모세포이식학회와 MOU 체결고선량 방사선 피폭 환자 비상진료 위해 협력한다

한국원자력의학원(원장 김미숙)과 대한조혈모세포이식학회(회장 이규형)는 27일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에서 고선량 피폭 상해자의 진료 및 연구를 위한 업무협력협약을 체결했다.

(좌)진영우 한국원자력의학원 국가방사선비상진료센터장, (우)국훈 대한조혈모세포이식학회 이사장

 

 

 

다량의 방사선피폭으로 백혈구·적혈구·혈소판이 모두 감소하는 범혈구감소증이 발현되는 급성방사선증후군 환자의 경우 치명적일 수 있으며, 이러한 방사선으로 인한 조혈기계 기능이 손상된 환자에 대해 조혈모세포이식을 치료법으로 적용할 수 있다.

이번 협약 체결로 양기관은 ▲고선량 피폭 상해자 진료 및 관련 자문, ▲고선량 피폭환자 치료의 공동연구 및 정보공유, ▲치료기술 향상을 위한 교육프로그램 개발, ▲연구시설의 상호 이용 등 협력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한국원자력의학원 김미숙 원장은“이번 협약체결을 계기로 의학원의 방사능 재난 의료대응 역량과 대한조혈모세포이식학회의 조혈모세포이식 연구성과를 접목하여 고선량 방사선 상해자에 대한 효율적인 비상진료 및 지원체계 구축의 전기가 마련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진혜인 기자  emd@mdjournal.net

<저작권자 © 엠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혜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