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HOTO 포토에세이
속앓이
  • 김세영(내과 전문의, 의학박사)
  • 승인 2020.09.07 11:33
  • 댓글 0

[엠디저널]

매일 매일의 갈등 속 마음판도

가문 논바닥처럼 쩍쩍 갈라져 있겠지

매일 매일의 고뇌 속 뇌 회랑도

시냅시스가 끊어지고 틈이 벌어져 있겠지

매일 매일의 망각 속 기억의 딱지들이

고분벽화처럼 군데군데 떨어져 나가 있겠지.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김세영(내과 전문의, 의학박사)  emd@mdjournal.net

<저작권자 © 엠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세영(내과 전문의, 의학박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