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PEOPLE 동정
한경자 교수, 대한진단검사의학회 회장 취임
진단검사의학과 한경자 교수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진단검사의학과 한경자 교수가 57차 대한진단검사의학회에서 열린 평의원 회의에서 제 32대 회장으로 선출되었고, 올해 1월 회장직에 취임했다. 임기는 1년간이다.

대한진단검사의학회는 1980년 창립 이래 국내 진단검사의학 발전의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학회로, ‘한일임상병리학술대회’ 및 ‘아시아 임상병리학술대회’ 등을 개최하며 국내외 진단검사분야의 활발한 연구 활동과 교류를 펼치고 있다. 한경자 교수는 그간의 탁월한 연구 성과와 학회의 발전을 위한 부단한 노력의 공을 인정받아 회장으로 임명되었다. 

학회의 회장은 총회의 의장으로서, 학회를 대표하고 학술대회의 조직위원장 역할을 하며, 이사회에서 학회의 전반적인 업무에 대한 방향을 설정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다.
한경자 교수는 “체외진단 의료기기 개발 분야를 선도해 나갈 수 있는 진단검사의학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하는 새로운 진단 기술의 도입으로 인한 변화를 선도하여 적극적으로 혁신을 주도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 교수는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 진단검사의학과  전문의를 취득했으며, 진단혈액분야의 권위자로, 2014년 산업통상자원부 산업핵심기술 개발사업 과제에 선정되어 ‘체외진단기기 특화 R&D 플랫폼 및 의료기기 기술개발’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또한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 체외진단의료기기개발연구소를 창립하여 의료기기 개발 분야의 왕성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신영인 기자  emd@mdjournal.net

<저작권자 © 엠디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영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